불가지론이란 무엇인가?


 


질문: 불가지론이란 무엇인가?

답변:
불가지론은 하나님의 존재는 알 수도 없고 입증할 수도 없다는 견해입니다. ‘Agnostic’이란 말은 근본적으로 ‘지식이 없다’는 뜻입니다. 불가지론은 지적으로 더 정직한 형태의 무신론입니다. 무신론은 하나님은 존재하지 않는다고 주장합니다 – 입증할 수 없는 위치. 불가지론은 하나님의 존재는 입증될 수도 입증되지 않을 수도 없다고 주장하는데, 이는, 즉, 하나님의 존재 여부를 아는 것이 불가능하다고 주장하는 것입니다. 이런 불가지론의 주장에서도 수긍되는 점이 있습니다. 하나님의 존재는 경험에 의거해서 입증될 수도 입증되지 않을 수도 없기 때문입니다.

성경은 우리가 하나님께서 존재하신다는 것을 믿음으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우리에게 말씀합니다. 히브리서 11:6은 말씀합니다: “믿음이 없이는 기쁘시게 못하나니 하나님께 나아가는 자는 반드시 그가 계신 것과 또한 그가 자기를 찾는 자들에게 상 주시는 이심을 믿어야 할지니라.” 하나님께서는 영이시므로(요한복음 4:24), 그분을 볼 수 없고. 또한 만질 수도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자신을 직접 드러내기로 결정하지 않으시면, 우리는 그분을 우리의 감각들로 볼 수 없습니다(로마서 1:20). 성경은 하나님의 존재가 우주 안에서 분명하게 보여질 수 있고(시편 19:1-4), 자연을 통해 느낄 수 있으며(로마서 1:18-22), 그리고 우리 자신들의 마음 속에서 확증 될 수 있다 고 공표하고 있습니다(전도서 3:11).

불가지론자들은 하나님의 존재의 여부에 대해 어느 쪽으로도 결정을 내리기를 꺼려합니다. 이것은 궁극적으로 “울타리에 다리를 벌리고 않아 있는(확실한 태도를 취하지 않는)” 어정쩡한 자세입니다. 유신론자들은 하나님께서 존재하신다는 것을 믿습니다. 무신론자들은 하나님은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믿습니다. 불가지론자들은 우리가 하나님의 존재를 믿어서도 믿지 않아서도 안 된다고 믿고 있는데, 이것은 어느 쪽도 아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라 합니다.

논증의 전개를 위해서, 하나님의 존재에 대한 분명하고도 부인할 수 없는 증거들을 제쳐둡시다. 유신론과 불가지론을 동등한 입장으로 둔다면, 우리가 죽음 뒤의 삶의 가능성에 관한 믿음에 있어, 어느 쪽이 가장 ‘합리’적 입니까? 하나님께서 존재하지 않으신다면, 유신론자들이나 불가지론자들 모두는 죽으면 똑같이 그저 사라집니다. 만일 하나님께서 존재하신다면, 유신론자들이나 불가지론자들 둘 다는 죽으면 답을 주는 누군가를 만나게 될 것입니다. 이런 관점에서 보면, 불가지론자보다 유신론자가 되는 것이 절대적으로 더 ‘합리적’입니다. 두 입장들 모두가 입증되거나 입증 될 수 없다면, 무한하고 영원한 그리고 더 바람직한 최종적 결과를 맞이할 지도 모르는 입장을 철저히 검토하는데 모든 노력을 기울이는 것이 더 현명해 보입니다.

의심을 가진다는 것은 정상적입니다. 이 세상에는 우리가 이해하지 못하는 것이 많이 있습니다. 종종, 사람들은 하나님께서 수행하시는, 그리고 허락하신 일들을 이해하지 못하거나 동의하지 못하기 때문에 하나님의 존재에 대해 의문을 품습니다. 그러나, 유한한 인간의 존재로서, 우리는 무한하신 하나님을 이해 할 수 있다고 기대하지 말아야 합니다. 로마서 11:33-34는 외치고 있습니다: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의 부요함이요, 그의 판단은 측량치 못할 것이며 그의 길은 찾지 못할 것이로다 누가 주의 마음을 알았느뇨 누가 그의 모사가 되었느뇨?” 우리는 믿음으로 하나님을 믿어야 하고 믿음으로 그분의 길을 신뢰해야 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자신을 믿을 사람들에게 놀라운 방법들로 자신을 드러내실 준비가 되어 있고 그렇게 하실 것입니다. 신명기 4:29은 선포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네가 거기서 네 하나님 여호와를 구하게 되리니 만일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여 그를 구하면 만나리라.”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