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나쁜 일이 착한 사람들에게도 일어날까?




질문: 왜 나쁜 일이 착한 사람들에게도 일어날까?

대답:
이는 가장 어려운 신학적인 문제 중에 하나입니다. 하나님은 영원하시고, 무한하시고, 전지하시고, 무소부재하시고, 전능하십니다. 그런데, 무한하지 않고, 전지하지도 않고, 전능하지도 않은 인간들이 그러한 하나님의 방법들을 어떻게 완전히 이해하기를 기대할 수 있을까요? 욥기는 이 질문을 다루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욥의 생명을 해치지 않는 한도 내에서 사단이 욥에게 할 수 있는 모든 일들을 허락하셨습니다. 욥의 반응은 어떠했습니까? “그가 나를 칠지라도, 소망을 그에게 두리라” (욥기 13:15). “주신 자도 여호와시요 취하신 자도 여호와시오니 여호와의 이름이 찬송을 받으실찌니이다” (욥기 1:21). 욥은 하나님이 왜 그런 일들을 허락하셨는지 알 수 없었지만, 하나님의 선하심을 알았기 때문에 그분을 끝까지 신뢰했습니다. 궁극적으로 우리도 이렇게 반응해야 합니다.

왜 나쁜 일이 선한 사람들에게도 일어날까요? 성서적인 답은 이 세상에 “선한” 사람은 없다는 것입니다. 성경은 우리 모두가 죄에 의해 더럽혀지고 전염되었다고 매우 분명하게 명시해놓고 있습니다. (전도서 7:20, 로마서 6:23 요한일서 1:8). 로마서 3:10-18 는 “선한” 사람의 부재를 더 이상 명확하게 설명할 수 없음을 잘 나타내고 있습니다. “기록된 바 의인은 없나니 하나도 없으며, 깨닫는 자도 없고 하나님을 찾는 자도 없고, 다 치우쳐 함께 무익하게 되고 선을 행하는 자는 없나니 하나도 없도다. 그들의 목구멍은 열린 무덤이요 그 혀로는 속임을 일삼으며 그 입술에는 독사의 독이 있고, 그 입에는 저주와 악독이 가득하고, 그 발은 피 흘리는 데 빠른지라, 파멸과 고생이 그 길에 있어 평강의 길을 알지 못하였고 그들의 눈 앞에 하나님을 두려워함이 없느니라 함과 같으니라.” 이 땅의 모든 인간은 지금 이 순간, 지옥으로 던져질 자격 밖에 없습니다. 우리가 살아서 보내는 매 초, 매 순간은 오직 하나님의 은혜와 자비로만 가능한 것입니다. 이 땅에서 우리가 경험할 수 있는 가장 비참한 비극도 우리가 마땅히 받아야 할 영원한 지옥의 불에 비하면 자비로운 것이다.

아마도 보다 나은 질문은 “왜 나쁜 사람들에게도 좋은 일은 일어나는가?” 일지도 모릅니다.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 (로마서 5:8). 이 세상 인간들의 악과 죄성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은 그런 우리들을 여전히 사랑하십니다. 우리의 죄 값을 대신하여 죽기까지 사랑하셨습니다 (로마서 6:23). 우리가 예수를 구주로 영접하면(요한복음 3:16; 로마서 10:9) 우리는 그 분의 용서를 받고, 천국의 처소를 약속 받습니다(로마서 8:1). 사실 우리가 받기에 마땅한 것은 지옥이지만, 우리가 믿음으로 그리스도께 나아가면 우리는 천국에서의 영생이 주어지는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가끔 나쁜 일들이 그런 일을 받을 자격이 없는 사람들에게 일어나는 것을 보게 됩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이러한 일들이 일어나는 것을 허락하십니다, 우리가 그것들을 이해하든, 못하든 말이지요. 하지만, 무엇보다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은 바로 하나님은 선하시고, 공의로우시고, 사랑이시고 또한 자비로우시다는 것입니다. 때로 우리가 이해할 수 없는 일들을 우리는 만나게 됩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선하심을 의심하기 보다는 우리의 반응은 그분을 신뢰하는 것이어야 하겠습니다. “너는 마음을 다하여 여호와를 의뢰하고 네 명철을 의지하지 말라 너는 범사에 그를 인정하라 그리하면 네 길을 지도하시리라” (잠언 3:5-6).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왜 나쁜 일이 착한 사람들에게도 일어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