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령 세례는 무엇인가?




질문: 성령 세례는 무엇인가?

대답:
성령 세례는 우리가 구원 받는 순간 하나님의 영으로 믿는 자들이 그리스도와 하나 되고 또한 그리스도의 몸 가운데 다른 신자들과 하나되게 하는 일로 정의 내릴 수 있습니다. 성령 세례에 대한 핵심적인 구절은 고린도전서 12: 12-13과 로마서 6:1-4입니다. 고린도전서 12:13은 말하길, “우리가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종이나 자유자나 다 한 성령으로 세례를 받아 한 몸이 되었고 또 다 한 성령을 마시게 하셨느니라.” 로마서 6:1-4 에는 “그런즉 우리가 무슨 말을 하리요 은혜를 더하게 하려고 죄에 거하겠느뇨. 그럴 수 없느니라 죄에 대하여 죽은 우리가 어찌 그 가운데 더 살리요. 무릇 그리스도 예수와 합하여 세례를 받은 우리는 그의 죽으심과 합하여 세례 받은 줄을 알지 못하느뇨. 그러므로 우리가 그의 죽으심과 합하여 세례를 받음으로 그와 함께 장사되었나니 이는 아버지의 영광으로 말미암아 그리스도를 죽은 자 가운데서 살리심과 같이 우리도 또한 새 생명 가운데서 행하게 하려 함이니라.” 로마서 6장은 특별히 하나님의 영을 언급하지 않지만 하나님 앞에 위치하게 된 신자들을 말하고, 고린도전서 12장은 그것이 어떻게 일어나는지 말해줍니다.

성령 세례에 대한 이해를 견고히 하려면 이것들을 유념해야 합니다. 첫째, 고린도전서 12:13는 다 성령을 마신 것 같이 모두가 세례를 받았다고 표현합니다. 둘째, 성경 어느 곳에도 신자들이 성령과 함께, 성령 안에서, 혹은 성령으로 세례를 받거나 받으려고 해야 한다는 부분은 없습니다. 이는 모든 믿는 자들이 이러한을 경험을 했음을 명시하는 것입니다. 셋째, 에베소서 4:5 도 성령 세례를 얘기하는 것 같습니다. 만약에 그렇다면, 성령 세례는 “믿음이 하나”이고 “아버지가 하나”인 것 처럼 모든 신자들에게 해당되는 사항이 되는 것입니다.

결론적으로 성령 세례는 두 가지 일을 합니다. (1) 그리스도의 몸으로 우리를 연합 시킵니다. 그리고,(2) 그리스도와 함께 죽음에 동참하게 합니다. 그리스도의 몸과 하나 되었다는 것은 그와 함께 새 생명으로 새롭게 태어난다는 것입니다 (로마서 6:4). 그렇다면 고린도전서 12:13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그리스도의 몸이 적절히 기능하도록 영적 은사를 활용해야 합니다. 한 성령으로 세례를 받는 것은 교회가 하나로 연합하게 되는 초석입니다 (에베소서 4:5). 성령의 세례를 통한 그리스도의 죽음, 장사 그리고 부활에 동참하는 것은 죄악 아래의 삶을 떠나고 새 생명을 가능케 하기 위해 세워진 기반입니다 (로마서 6:1-10, 골로새서 2:12).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성령 세례는 무엇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