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게 상처 준 사람을 어떻게 용서할 수 있는가?




질문: 내게 상처 준 사람을 어떻게 용서할 수 있는가?

대답:
인생의 한 시점에 있어서 다른 사람의 오해를 사거나 상처를 받거나 피해를 받은 경험은 누구나 있습니다. 우리는 크시스쳔으로서 이런 일들이 일어날 때 우리는 어떻게 대처해야 합니까? 성경에 따르면 우리는 용서해야 한다고 합니다. 에베소서 4:32은 말하길, “서로 인자하게 하며 불쌍히 여기며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이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 또 골로새서 3:13은 “누가 뉘게 혐의가 있거든 서로 용납하여 피차 용서하되 주께서 너희를 용서하신 것과 같이 너희도 그리하고” 합니다. 성경에서 말하는 요점은 하나님이 나를 용서하신 것과 같이 나도 다른 이들을 용서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왜 용서해야 합니까? 다름아닌 내가 용서 받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크리스쳔이 아닌 사람들은 하나님께 용서받은 적이 없기에 다른 이들을 용서 할 능력 혹은 갈망이 없습니다.

슬픔과 회개에 휩싸인 사람이 내게 용서를 구할 때 용서하는 것은 쉬울 것입니다. 그러나 성경은 내게 죄 지은 사람까지도 조건 없이 용서하라고 합니다. 진실된 용서가 우러나지 않는 것은 해결되지 않은 유감과 분노를 표시하는 데 이 어느 것도 그리스도인의 모습이 아닙니다. 주기도문을 보면 우리에게 죄 지은 자를 용서한 것과 같이 우리의 죄를 용서해달라고 구합니다 (마태복음 6:12). 예수님은 마태복음 6:14-15에서 말하길,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면 너희 천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시려니와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면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시리라.” 하나님의 용서를 말하는 다른 성경 말씀들을 보면, 마태복음 6:14-15는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지 않는 자는 하나님의 용서를 진실로 경험해 보지 못했음을 가장 잘 얘기하는 것 같습니다.

하나님이 명하신 것 중에 어떤 한 가지를 순종하고 있지 않아도 우리는 하나님께 죄짓고 있는 것입니다. 다른 이들에게 잘못 행할 때 마다 우리는 그들에게만 죄를 짓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대하여도 죄를 짓고 있는 것입니다. 모든 자들의 허물을 용서하신 하나님의 광대한 긍휼을 잘 들여다 보면 우리도 다른 사람들에게 이 은혜를 아낄 만한 권리가 없음을 발견하게 됩니다. 어떤 자도 자신에게 지을 수 있는 죄 보다 더 큰 죄를 하나님께 지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얼마만한 큰 용서를 우리에게 베푸셨는데 어찌 우리가 더 작은 용서도 서로에게 베풀지 않을 수 있겠습니까? 마태복음 18:23-35에 있는 예수님의 비유는 이 사실을 아주 잘 묘사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하나님께 나아와 용서를 구할 때 거침없이 용서하시겠다고 약속하십니다 (요한일서 1:9). 우리가 베푸는 용서는 하나님이 하신 용서가 무한하신 것과 같이 경계가 없음을 알아야 합니다 (누가복음 17:3-4).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내게 상처 준 사람을 어떻게 용서할 수 있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