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종간 결혼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나?




질문: 타인종간 결혼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나?

대답:
구약의 율법은 이스라엘 민족들의 다른 민족들과의 혼인을 금합니다 (신명기 7:3-4). 그 이유는 이스라엘 민족들이 우상을 섬기는 이방 민족들과의 결혼으로 자신들이 섬기던 하나님으로부터 멀어지게 될 것을 염려했기 때문입니다. 좀 다른 차원에서이지만 유사한 원리가 신약에도 나타납니다. “너희는 믿지 아니하는 자와 멍에를 같이하지 말라 의와 불법이 어찌 함께하며 빛과 어두움이 어찌 사귀며” (고린도후서 6:14). 즉 이스라엘 민족(유일한 참된 하나님을 믿는) 들이 불신자와 결혼하지 않도록 주의 받은 것처럼 그리스도인 (유일한 참된 하나님을 믿는) 들도 불신자와 결혼하지 않도록 명령 받는 것입니다. 그러나 구체적으로 성경은 타인종간의 결혼이 틀리다고 말하지는 않습니다.

마틴 루터 왕은 사람이 자신의 인격으로 평가되어야 하는 것이지 피부색으로 판단되어서는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크리스챤 삶 가운데에는 인종에 따른 차별대우를 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야고보서 2:1-10). 크리스챤이 배우자를 선택할 때 기준은 내가 관심 있게 보는 사람이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거듭난 자인지 알아 보아야 합니다 (요한복음 3:3-5). 배우자를 고르는 데 있어 성경의 기준은 그리스도에 둔 믿음이지 피부색이 아닙니다. 고로 타인종간의 결혼은 옳고 그름의 문제가 아니라 지혜, 판단력, 그리고 기도가 필요한 문제가 되겠습니다.

타인종간의 결혼을 고려해야 될 단 한 가지 이유는 서로를 받아들이는 데 있어 힘든 시간을 지나쳐야 하는 어려움 때문입니다. 많은 국제결혼을 한 부부들이 인종차별이나 무시를 당하고, 심지어 자신의 가족들에게도 당합니다. 국제결혼 한 몇몇 커플들 중에는 그들의 자녀가 부모나 친척들과 피부색이 다를 때 어려움을 겪습니다. 국제결혼을 하려고 결심한 부부들은 이런 사항들을 심사 숙고하여 아이들을 위해 준비되어야 합니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 기독교인들의 결혼에 있어 성경이 제한하는 것은 배우자가 그리스도의 몸 가운데 속한 자인지 살피라는 것입니다.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타인종간 결혼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