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가지 일을 두고 계속 반복해서 기도해도 되는지 아니면 딱 한번만 기도하면 그만인지?




질문: 한 가지 일을 두고 계속 반복해서 기도해도 되는지 아니면 딱 한번만 기도하면 그만인지?

대답:
누가복음 18:1-7에서 예수님께서는 기도를 간직하는 것의 중요함을 나타내시기위해 비유를 사용하십니다.

이 이야기에서 예수님은 불의한 재판관으로부터 원수에게서 자신의 공의를 찾고자하는 과부에 대해 이야기합니다.그녀의 지속적인 애원 때문에 재판관은 마음을 누구러트립니다. 예수님의 요점은 만약 이런 불의한 재판관도 지속적으로 정의를 요청하는 간청을 들어주는데, 하물면 사랑이신 하나님이 그의 선택한 자들(7절)에게는 우리가 지속적으로 기도할 때 응답하시지 않겠냐는 것입니다. 이 비유는, 자주 오해를 받듯이, 우리가 무언가를 위해 끊임없이 기도하면 하나님께서 그것을 우리에게 반드시 들어주어야 할 것이라는 것이 아닙니다. 오히려, 하나님은 당신 스스로 원수를 갚으시고, 질실을 밝히시며, 잘못을 고치시고, 의롭게 하시며, 원수들로부터 그들을 구하실 것을 약속하십니다. 하나님은 그분의 의로움, 거룩함 그리고 죄에 대한 증오 때문에 기도에 응답하시며, 약속을 지키시고 그분의 능력을 나타내십니다.

예수님은 누가복음 11:5-12에서 또 다른 예를 보여주십니다. 불의한 재판관과 비슷하게 이 구절에서의 예수님 메세지는, 만약 한 사람이 필요가 있는 친구를 위해 자신을 불편하게 만든다면, 그분께는 어떠한 요청도 불편하지 않기 때문에,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필요 이상을 제공하실 것이라는 것입니다. 여기서 다시 주목할 것은 우리가 계속해서 구하면 우리가 무엇을 구하든지 받을 것이라는 약속이 아닙니다. 하나님의 자녀들을 향한 약속은 우리의 필요를 채우신다는 약속이지 우리가 원하는 것을 채우는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그분은 우리의 필요를 우리보다 더 잘 알고 계십니다. "좋은 선물"은 바로 성령이라 설명되어 있는 약속이 마태복음 7:77-11과 누가복음 11:13에 반복되어 있습니다.

이 두 구절들 모두가 우리에게 기도할 것을 격려하고 있습니다. 특히 계속해서 기도할 것을 말합니다. 계속해서 동일한 것을 구하는 것은 아무 잘못이 없습니다. 그것이 하나님의 뜻 가운데 있는 한 (요한일서 5:14-15) 하나님께서 당신이 구하는 바를 주시거나 아니면 그 소망을 제거하실 때까지 계속적으로 구하십시오. 때로 하나님은 우리에게 인내와 끈기를 가르쳐주시기 위해 기다림을 요구하실 때가 있습니다. 때로 우리는 하나님의 시간상 우리를 위해 아직 준비되어 있지 않는 것을 구할 때가 있습니다. 때로 우리는 나를 향한 하나님의 뜻이 아닌 것과 아니라고 말씀하시는 것을 구할 때가 있습니다. 기도는 하나님께 내가 구하는 바를 말씀 드리는 것뿐 아니라, 하나님의 나를 향한 뜻을 내 마음에 말씀하시는 것도 포함합니다. 계속 구하십시오. 계속 두드리십시오. 계속 찾으십시오. 내가 구하는 것을 하나님께서 응답하실 때까지 혹은 내가 구하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 아님을 알 때까지 말입니다.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한 가지 일을 두고 계속 반복해서 기도해도 되는지 아니면 딱 한번만 기도하면 그만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