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주의자들의 마지막 때에 대한 관점은 무엇인가?


 


질문: 과거주의자들의 마지막 때에 대한 관점은 무엇인가?

답변:
과거주의자(Preterist)들에게 성경 속의 모든 예언은 실제적인 역사입니다. 성서에 대한 과거주의적인 해석은 요한계시록이 종말에 일어날 것을 묘사한 것이 아니고, 1세기 때의 분쟁들을 상징적으로 묘사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과거주의이란 용어는 ‘과거’란 의미의 라틴어 praeter에서 비롯됩니다. 따라서, 과거주의(Preterism)는 ‘종말’에 관한 성경의 예언들은 과거에 이미 성취되었다고 보는 견해입니다. 과거주의는, 종말적 예언들을 여전히 미래에 성취될 것으로 보는 미래주의(Futurism)와 정반대가 됩니다.

과거주의는 두 유형으로 나뉘어 집니다: 전체(또는 일관적인) 과거주의와 부분적인 과거주의. 이 글은 전체 과거주의(또는 소위 극단적인 과거주의)에 관한 논의로 한정됩니다.

과거주의는 요한계시록에 있는 예언의 미래적 성격을 부인합니다. 과거주의자 운동은 본질적으로 신약 성경의 모든 종말적 예언들이 로마가 예루살렘을 공격하고 파괴했던 AD 70년에 성취되었다고 가르칩니다. 과거주의 종말과 관련된 모든 사건 – 예수님의 재림, 환난, 죽은 자의 부활, 마지막 심판 - 은 일반적으로 이미 일어났었다고 가르칩니다. (마지막 심판의 경우는, 여전히 성취되는 과정에 있다.) 예수님께서의 이 땅으로의 재림은 “영적”으로 돌아오시는 것이지 육체적인 것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과거주의는 율법이 AD 70년에 성취되었고 이스라엘과의 하나님의 언약도 종료되었음을 가르칩니다. 요한계시록 21:1에 언급된 “새 하늘과 새 땅”은, 과거주의자에게 있어서는, 새 언약 아래에 있는 세상입니다. 기독교인이 “새 피조물”이듯이(고린도후서 5:17), 새 언약 아래에 있는 세상도 “새 땅”입니다. 과거주의의 이러한 측면은 쉽게 대체 신학에 대한 믿음으로 이끕니다. 과거주의자들은 대게 자신들의 논거를 강화하기 위해 예수님의 감람산 강화(Olivet Discourse)의 단락을 들먹입니다. 예수님께서 종말에 일어나는 일들을 묘사하신 후, 말씀하셨습니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하노니 이 세대가 지나가기 전에 이 일이 다 이루리라”(마태복음 24:34). 과거주의자는 예수님께서 말씀한 마태복음 24의 모든 일들이 말씀하신 때로부터 한 세대 내에 일어나야 한다는 의미로 한 세대를 받아들입니다 – 그러므로, AD 70년의 예루살렘 함락은 “심판의 날”이 됩니다.

과거주의에는 많은 문제점들이 있습니다. 우선 한가지는, 이스라엘과의 하나님의 언약은 영원한 것이고(예레미야 31:33-36), 미래에 이스라엘의 회복이 있을 것이라는 점입니다(이사야 11:12). 사도 바울은 “저희 말은 독한 창질의 썩어져감과 같은데 그 중에 후메내오와 빌레도가 있느니라. 진리에 관하여는 저희가 그릇되었도다 부활이 이미 지나갔다 하므로 어떤 사람들의 믿음을 무너뜨리느니라”(디모데후서 2:17-18)라고 말하며 잘 못 가르치는 사람들에 대해 경고하였습니다. 그리고 “이 세대”라는 예수님의 언급은 마태복음 24장에 묘사된 일들의 시작을 살아있으면서 보는 세대를 뜻하는 의미로 해석해야 합니다.

종말론은 복잡한 주제이며, 많은 예언들과 관련된 성경의 종말적 이미지들의 사용은 종말적 사건들에 대한 다양한 해석들로 이끌었습니다. 이러한 문제들에 대해 기독교 내에서도 일부 이견의 여지는 존재합니다. 그러나, 전체 과거주의는 예수님 재림의 물리적 특성을 부인하고, 환란의 사건을 예루살렘의 멸망이라는 테두리 안에 가둠으로써 환난의 끔찍한 성격을 경시하는 심각한 결함을 드러냅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