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은 세 부분(육체, 혼, 영)으로 이루어져 있는가, 두 부분(육체와 영혼)으로 이루어져 있는가?


 


질문: 인간은 세 부분(육체, 혼, 영)으로 이루어져 있는가, 두 부분(육체와 영혼)으로 이루어져 있는가?

답변:
창세기 1:26-27은 인간에게는 다른 모든 피조물들과 구별되는 무언가가 있음을 지적합니다. 인간은 하나님과 관계를 가지도록 의도되었기 때문에 하나님께서는 인간을 물질적인 부분과 비물질적인 부분 둘 다 모두 갖도록 창조하셨습니다. 물질적인 부분은 분명히 가시적입니다: 신체, 뼈들, 장기들, 등은 인간이 살아있는 한 존재합니다. 비물질적인 측면들은 눈에 보이지 않는 무형적인 것들입니다: 혼, 영, 지적 능력, 의지, 양심, 등입니다. 이런 것들은 개인의 육체적 수명을 초월해서 존재합니다.

모든 인간은 물질적인 부분과 비물질적인 특성들 모두를 지니고 있습니다. 모든 인간이 살, 피, 뼈들, 장기들, 그리고 세포들을 포함하는 육체를 가지고 있다는 것은 분명합니다. 그러나, 자주 논쟁이 되는 것은 인간이 가지고 있는 무형적 특성들입니다. 이것들에 대해 성경은 무엇이라고 말씀합니까? 창세기 2:7은 사람이 살아있는 영(생령)으로 창조되었다고 말씀합니다. 민수기 16:22은 모든 인간이 소유한 “영들의 하나님”으로서 하나님을 명칭하고 있습니다. 잠언 4:23은 우리에게 말씀합니다: “무릇 지킬만한 것보다 더욱 네 마음을 지키라 이것이 네 생명이니라.” 이 말씀은 마음이 사람의 의지나 감정들의 중심임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사도행전 23:1은 말씀합니다: “바울이 공회를 주목하여 이르되 여러분 형제들아 오늘까지 나는 범사에 양심을 따라 하나님을 섬겼노라.” 여기서 바울은 우리에게 옳고 그름을 판단케 해주는 마음의 한 부분인 양심을 언급하고 있습니다. 로마서 12:2는 말씀합니다: “너희는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오직 마음을 새롭게 함으로 변화를 받아 하나님의 선하시고 기뻐하시고 온전하신 뜻이 무엇인지 분별하도록 하라.” 이 구절들과, 많은 다른 구절들은 인간의 비 물질적인 부분의 다양한 측면들에 대해 언급하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는 물질적인 그리고 비물질적인 특성들 모두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성경은 그저 혼과 영뿐만이 아닌 더욱더 많은 부분들의 윤곽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어떻게든, 혼, 영혼, 가슴, 양심, 그리고 마음들은 연결되어 있고 서로 관계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혼과 영은 분명히 인간의 주요한 비물질적인 측면들입니다. 이것들이 다른 측면들을 포함하는 것 같습니다. 이것을 염두에 둔다면, 인간은 두 부분(둘로 나뉨, 육체/영혼)으로 이루어 졌습니까, 아니면 세 부분(세 개로 나뉨, 육체/혼/영)으로 이루어 졌습니까? 이에 대해 독단적이 된다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이 두 견해들에 대해 좋은 논증들이 있습니다. 핵심 구절은 히브리서 4:12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살았고 운동력이 있어 좌우에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감찰하나니.” 이 구절은 이 논쟁에 관하여 두 가지 사실을 우리에게 말해줍니다. 혼과 영은 쪼개질 수 있다는 것과, 혼과 영의 분할은 오직 하나님께서만 식별하실 수 있는 성격의 것이라는 사실입니다. 우리가 확실히 알 수 없는 것에 초점을 맞추는 것보다, 우리를 “기묘하고 놀랍게” 창조하셨던 창조주에게 중점을 두는 것이 더 나을 것입니다(시편 139:14).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