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정관리에 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질문: 재정관리에 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하는가?

답변:
재정 관리에 대한 많은 성경 말씀들이 있습니다. 돈을 빌리는 것에 관해, 성경은 일반적으로 반대합니다. 잠언6:1-5; 20:16; 22:7, 26-27을 보십시오( “부자가 가난한 자를 주관한다”, “빚진 자는 채주의 종이 된다”, “너는 남의 빚에 보증이 되지 말라 만일 갚을 것이 없으면 네 누운 침상도 빼앗길 것이라 네가 어지 그리하겠느냐?”). 반복해서, 성경은 부의 축적을 경고하고 있으며 대신 우리가 영적 풍요로움을 추구할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충성된 자는 복이 많아도 속히 부하고자 하는 자는 형벌을 면하지 못하리라”(잠언 28:20). [참고: 잠언 10:15; 11:4; 18:11; 23:5]

잠언 6:6-11은 게으름과 피할 수 없는 결과인 재정적 파탄에 대하여 지혜를 제공합니다. 자신들을 위해 먹이를 저장하기 위해 일하는 근면한 개미를 생각하라고 우리에게 말씀합니다. 이 본문은 또한 무언가 유익한 것을 해야 할 때 잠자고 있는 것에 대한 경고를 하고 있습니다. “나태한 사람”은 일하기 보다는 쉬려고 하는 게으르고 태만한 사람입니다. 그의 마지막은 분명합니다 – 빈곤과 결핍. 그 반대의 경우는, 돈을 벌기 위해 혈안이 된 사람입니다. 이러한 자는 전도서 5:10절에 의하면 만족할 수 있는 충분한 부를 절대 가질 수 없으며 끊임없이 더욱 더 많은 것을 움켜지려 할 것입니다. 디모데전서 6:6-11은 또한 부를 갈망하는 덫에 걸리지 말라고 경고합니다.

우리 자신들 위에 부를 쌓는 것이 아니라, 성경적 모범은 갖는 자가 아닌 주는 자입니다: “이것이 곧 적게 심는 자는 적게 거두고 많이 심는 자는 많이 거둔다 하는 말이로다 각각 그 마음에 정한 대로 할 것이요 인색함으로나 억지로 하지 말지니 하나님은 즐겨 내는 자를 사랑하시느니라”(고린도후서 9:6-7). 우리는 또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것에 대해 좋은 관리자들이 되라고 격려 받습니다. 누가복음 16:1-13에서, 예수님께서는 잘못 관리가 되는 것을 경고하는 방법으로 정직하지 못한 관리자의 비유를 들어 말씀하셨습니다. 이 이야기의 교훈입니다: “너희가 만일 불의한 재물에 충성치 아니하면 누가 참된 것으로 너희에게 맡기겠느냐?”(11절). 디모데전서 5:8이 우리를 상기시키는 것같이, 우리는 또한 우리 자신의 가정을 돌보아야 하는 책임이 있습니다: “누구든지 자기 친족 특히 자기 가족을 돌아보지 아니하면 믿음을 배반한 자요 불신자보다 더 악한 자니라.”

요약하면, 돈관리에 대해 성경은 무엇을 말합니까? 답은 한마디로 요약될 수 있습니다 – 지혜가 될 것입니다. 우리는 돈에 있어서 지혜로워야 합니다. 우리는 돈을 모아야 하지만, 그것을 비축하면 안됩니다. 우리는 돈을 써야 하지만, 신중하고 절제 있게 써야 합니다. 우리는 주님께 다시 드려야 하지만, 즐겁고 희생적으로 드려야 합니다. 우리는 다른 사람들을 돕는데 우리의 돈을 써야 하지만, 분별력 있게 그리고 성령님의 인도하심 아래 써야 합니다. 부자가 된다는 것은 잘못된 게 아니지만, 돈을 사랑하는 것은 잘못된 것입니다. 가난하게 된다는 것은 잘못된 게 아니지만, 사소한 것들에 돈을 낭비하는 것은 잘못된 것입니다. 돈의 관리에 있어 성경의 일관된 메시지는 현명 하라는 것입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