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령술 / 점성술에 관한 기독교의 견해는 무엇인가?


 


질문: 심령술 / 점성술에 관한 기독교의 견해는 무엇인가?

답변:
성경은 아주 강력하게 강신술, 영매, 주술, 그리고 심령술들은 정죄합니다(레위기 20:27; 신명기 18:10-13). 별자리 운세, 타로 카드, 점성술, 운세, 손금 보기, 그리고 교령술도 역시 이 범주에 속합니다. 이런 행위들은 조언과 인도를 할 수 있는 잡신들, 영들, 그리고 죽은 사랑했던 자들이 존재한다는 개념에 근거합니다. 이런 ‘잡신들’ 또는 ‘영들’은 마귀들입니다(고린도후서 11:14-15). 성경은 죽은 사랑했던 사람들이 우리와 접촉할 수 있다고 믿을 그 어떤 근거도 주고 있지 않습니다. 그들이 믿는 자들이라면, 그들은 상상할 수 없는 최고의 멋진 곳인 천국에서 사랑의 하나님과 교제를 즐기고 있습니다. 그들이 믿지 않는 자들이라면, 하나님의 사랑을 거부하고 그분께 반역을 했기에 끝 없는 괴로움에 고통 받으며 지옥에 있습니다.

그렇다면, 즉, 우리가 사랑했던 사람들이 우리와 접촉할 수 없다면, 영매들, 강신술사들, 그리고 심령술사들은 그런 정확한 정보를 어떻게 가지고 있을까요? 심령술이 사기임을 폭로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심령술사들이 일반적인 방법들을 통해 어떤 사람에 대한 엄청난 양의 정보를 얻을 수 있다는 것은 입증되어 왔습니다. 심령술사들은 일반적인 방법들을 통해서도 한 사람에 대한 정보를 많이 얻을 수 있습니다. 때로는 그저 발신자 ID를 통한 전화 번호와 인터넷 검색을 이용하여, 심령술사는 이름, 주소, 생년월일, 결혼 날짜, 가족 구성원들, 등을 얻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어떤 때는 심령술사들이 자신들이 알기에는 불가능한 것들까지 알고 있다는 사실을 부인할 수 없습니다. 그들은 이런 정보를 어디로부터 얻을까요? 답은 사탄과 그의 마귀들입니다: “이것이 이상한 일이 아니라 사단도 자기를 광명의 천사로 가장하나니 그러므로 사단의 일군들도 자기를 의의 일군으로 가장하는 것이 또한 큰 일이 아니라 저희의 결국은 그 행위대로 되리라”(고린도후서 11:14-15). 사도행전 16:16:18은 사도 바울이 떠나라고 마귀를 힐책하기 전까지, 미래를 알려주는 점치는 사람을 묘사하고 있습니다.

사탄은 자기 자신이 친절하고 기꺼이 도울 것처럼 가장합니다. 그는 어떤 좋은 것으로 나타납니다. 사탄과 그의 마귀들은 사람을 하나님께서 금하시는 심령술에 끌어들이기 위해 그 사람에 관한 정보를 심령술사에게 줄 것입니다. 처음에는 아무런 잘못이 없는 것처럼 보입니다만, 곧 사람들은 심령술에 중독이 되어 있는 자기 자신들을 발견할 수 있고 자신도 모르게 사탄이 자신들의 삶들을 조종하고 파괴하는 것을 허락하게 됩니다. 베드로는 표명하였습니다: “근신하라 깨어라 너희 대적 마귀가 우는 사자 같이 두루 다니며 삼킬 자를 찾나니”(베드로전서 5:8). 어떤 경우에는, 심령술사들 자신들도 자신들이 받는 정보의 실제 원천도 모른 채 속아넘어갑니다. 어떤 경우든 그리고 정보의 원천이 어디이든, 강령술, 주술, 또는 점성술과 관련된 그 어떤 것도 정보를 찾는 경건한 방법들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삶에 있어 우리가 그분의 뜻을 어떻게 식별하기를 바라십니까? 하나님의 계획은 단순합니다; 그러나 강력하고 효과적입니다: 성경을 공부하십시오(디모데후서 3:16-17). 그리고 지혜를 구하는 기도를 하십시오(야고보서 1:5).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