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의 휴거란 무엇인가?


 


질문: 교회의 휴거란 무엇인가?

답변:
휴거란 단어는 성경에서 찾아볼 수 없습니다. 이 용어는 “들림, 이동, 또는 낚아챔”을 의미하는 라틴어에서 유래되었습니다. “교회의 들림” 또는 휴거의 개념은 성경에서 분명하게 가르쳐지고 있습니다.

교회의 휴거는 환난 기간 동안 하나님의 정의로운 심판이 지상에 쏟아지는 길을 열기 위하여 하나님께서 지상의 모든 믿는 자들을 “낚아 채시는” 사건입니다. 휴거는 주로 데살로니가전서 4:13-18과 고린도전서 15:50-54에서 묘사됩니다. 하나님께서는, 그 때, 영광스러운 몸을 받게 될 모든 살아있는 믿는 자들과 함께, 죽은 모든 믿는 자들에게 영광스러운 몸을 주고, 이 땅에서 그들을 취하실 것입니다. “주께서 호령과 천사장의 소리와 하나님의 나팔 소리로 친히 하늘로부터 강림하시리니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고 그 후에 우리 살아 남은 자들도 그들과 함께 구름 속으로 끌어 올려 공중에서 주를 영접하게 하시리니 그리하여 우리가 항상 주와 함께 있으리라”(데살로니가전서 4:16-17).

휴거는 우리의 몸이 우리에게 맞는 영원한 몸으로 순간적으로 변화되는 것을 수반할 것입니다. “우리가 그와 같을 줄을 아는 것은 그의 참모습 그대로 볼 것이기 때문이니”(요한일서 3:2). 휴거는 (예수님의) 재림과 구별되어야 합니다. 휴거 때는, 주님이 우리를 “공중”에서 만나시러 “구름 속”에 오십니다(데살로니가전서 4:17). 재림 때는, 하나님의 원수들의 패배가 따르는 큰 지진을 초래하시면서, 주님께서는 올리브 산 위에 서시기 위하여 지상까지 쭉 내려오십니다(스가랴 14:3-4).

휴거의 교리는 구약 성경에서 가르쳐지지 않았는데, 바울이 이것을 지금 드러난 “비밀”이라고 지칭한 이유입니다: “보라 내가 너희에게 비밀을 말하노니 우리가 다 잠 잘 것이 아니요 마지막 나팔에 순식간에 홀연히 다 변화되리니 나팔 소리가 나매 죽은 자들이 썩지 아니할 것으로 다시 살아나고 우리도 변화되리라”(고린도전서 15:51-52).

휴거는 우리 모두가 갈망해야 하는 영광스러운 사건입니다. 우리는 마침내 죄로부터 자유로워질 것입니다. 우리는 영원히 하나님의 임재 안에 거할 것입니다. 휴거의 의미와 범위에 관해 너무나 많은 논쟁이 있습니다. 이는 하나님께서 의도하시는 것이 아닙니다. 오히려, 휴거는 소망으로 가득 찬 위로하는 교리가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이런 말로 서로 위로하기를”(데살로니가전서 4:18) 원하십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