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말 / 말세의 징조는 무엇인가?


 


질문: 종말 / 말세의 징조는 무엇인가?

답변:
마태복음 24:5-8이 우리에게 어떤 중요한 단서들을 제공하고 있기에 우리는 종말의 다가옴을 알아차릴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람이 내 이름으로 와서 이르되 나는 그리스도라 하여 많은 사람을 미혹케 하리라 난리와 난리 소문을 듣겠으나 너희는 삼가 두려워 말라 이런 일이 있어야 하되 끝은 아직 아니니라 민족이 민족을 나라가 나라를 대적하여 일어나겠고 처처에 기근과 지진이 있으리니 이 모든 것이 재난의 시작이니라.” 거짓 구세주들의 증가, 전쟁의 증가, 그리고 기아, 질병들, 자연재해들의 증가 – 이런 것들이 종말의 징조입니다. 그러나, 이 본문에서 우리에게 경고가 주어집니다: 이러한 사건들은 오직 해산하는 고통의 시작이기 때문에 우리가 속지 말아야 한다고 말씀합니다. 종말은 아직 오지 않은 것입니다.

어떤 해석자들은 모든 지진, 모든 정치적 격변, 그리고 이스라엘에 대한 모든 공격을 종말이 급격하게 다가오는 확실한 증거로서 지적합니다. 이런 사건들이 마지막 때가 다가온다는 신호는 될 수는 있으나, 꼭 종말이 왔다는 척도는 아닙니다. 사도 바울은 마지막 때에는 거짓된 가르침이 눈에 띄게 증가할 것이라고 경고하였습니다: “후일에 어떤 사람들이 믿음에서 떠나 미혹케 하는 영과 귀신의 가르침을 좇으리라”(디모데전서 4:1). 마지막 때는, 적극적으로 “진리에 대적”하는 사람들의 갈수록 더하는 악한 성격 때문에, “위험한 때”라고 묘사됩니다(디모데후서 3:1-9; 데살로니가후서 2:3).

다른 가능한 징조들은 예루살렘에서의 유대인 성전의 재건축, 이스라엘을 향한 적대감의 증가, 그리고 세계가 하나의 정부로 나아감을 포함할 수 있겠습니다. 그러나, 가장 두드러진 징조는 이스라엘 국가입니다. 1948년에 이스라엘은 서기 70년 이래 실제 처음으로 주권 국가로 인정되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라함에게 그의 후손들이 가나안 땅을 “영원히 소유”할 것이라고 약속하셨고(창세기 17:8), 에스겔은 이스라엘의 육체적 영적 소생을 예언하였습니다(에스겔 37장). 이스라엘이 자신의 땅에서 하나의 국가가 되는 것은, 종말의 예언에 비추어 중요한데, 이는 종말론에서 차지하는 이스라엘의 중요성 때문입니다(다니엘 10:14; 11:41; 요한계시록 11:8).

이런 징조들을 염두에 두어야만, 우리는 종말을 대비함에 있어 지혜롭게 되고 분별력을 가질 수가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러한 사건들의 어떤 한 사건을 두고 종말이 곧 온다는 분명한 표시로 해석하지 않아야 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준비할 수 있는 충분한 정보를 우리에게 주셨고, 그렇게 준비되도록 우리가 부르심을 받은 것입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