흡연에 관한 기독교의 견해는 무엇인가?


 


질문: 흡연에 관한 기독교의 견해는 무엇인가?

답변:
성경은 흡연을 한 번도 직접 언급하고 있지 않습니다. 하지만, 흡연에 확실히 적용할 수 있는 원칙들은 있습니다. 첫째, 성경은 우리의 몸들을 어떤 것으로부터도 “제제 받게” 만들지 말라고 우리에게 명하고 있습니다.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다 유익한 것이 아니요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내가 아무에게든지 제재를 받지 아니하리라”(고린도전서 6:12). 흡연이 매우 중독적이라는 것은 부인할 수 없습니다. 같은 문장의 후반부는 우리에게 말씀합니다: “너희 몸은 너희가 하나님께로부터 받은 바 너희 가운데 계신 성령의 전인 줄을 알지 못하느냐 너희는 너희의 것이 아니니라 값으로 산 것이 되었으니 그런즉 너희 몸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라”(고린도전서 6:19-20). 흡연은 의심할 여지도 없이 당신의 건강에 대단히 해롭습니다. 흡연은 폐와 심장에 손상을 입힌다고 밝혀져 왔습니다.

흡연이 유익한 것으로 간주될 수 있을까요(고린도전서 6:12)? 흡연이 진정으로 몸을 통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것이라고 말할 수 있을까요(고린도전서 6:20)? 흡연을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서” 하는 것이라고 정직하게 인간은 말할 수 있을까요(고린도전서 10:31)? 이 질문들에 대한 대답은 확실히 “아니오”일 것이라고 우리는 믿습니다. 결과적으로, 우리는 흡연은 죄이고, 그러므로 예수 그리스도를 따르는 사람들은 하지 말아야 한다고 믿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많은 사람들이 흡연같이 몸에 중독적이고 나쁠 수 있는, 건강에 해로운 음식을 먹는다는 사실을 지적함으로써 이 견해에 반하는 주장을 합니다. 한 예로서, 많은 사람들이 꼼짝없이 카페인에 중독되어 아침에 마시는 첫 번째 커피 한잔 없이는 하루를 시작할 수 없습니다. 이것은 사실이지만, 어떻게 이 사실이 흡연을 정당화 시킵니까? 기독교인들은 폭식과 몸에 지나치게 해로운 음식 섭취를 피해야 한다는 것이 우리의 주장입니다. 그렇습니다. 기독교인들은 한 죄는 정죄하고 다른 죄는 용납함으로써 자주 위선적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다시 한번, 이것이 흡연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으로 만들지 못합니다.

흡연에 대한 이러한 견해에 반하는 또 다른 주장은 담배를 피웠던 것으로 알려진 영국의 유명한 설교자 찰스 스펄전 같이, 경건한 많은 사람들이 흡연자였다는 것입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우리는 이런 주장이 일고의 가치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흡연에 관한 한 스펄전은 잘못된 것이라고 우리는 믿습니다. 다른 점에서 그는 경건하고 하나님 말씀의 훌륭한 교사였습니까? 전적으로 그렇습니다. 이것이 그의 모든 행위들과 습관들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으로 만들어 줍니까? 아닙니다.

흡연은 죄라고 말하는 것이 모든 흡연자들이 구원을 받지 못했다는 의미가 아닙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진실되게 믿는 많은 흡연자들이 있습니다. 흡연이 사람을 구원받지 못하게 하지 않습니다. 또한 그것은 구원을 잃어버리게 하지도 않습니다. 흡연은 사람이 기독교인이 되거나 하나님께 기독교인으로서 죄를 고백함에 있어, 어느 다른 죄와 마찬가지로 용서받을 수 있습니다(요한일서 1:9). 동시에, 우리는 흡연이 떨쳐버려야 하고 하나님의 도움으로 극복해야 하는 죄라는 사실을 굳게 믿습니다.


처음으로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