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적인 전쟁에 관해 성경은 무엇이라 하는가?


 


질문: 영적인 전쟁에 관해 성경은 무엇이라 하는가?

답변:
영적인 싸움에 관해 두 가지 주요 오류들이 있습니다. 너무 강조 하는 것과 강조가 부족한 것입니다. 일부 사람들은 모든 죄, 모든 갈등, 그리고 모든 문제들의 원인을 내쫓아야 하는 마귀들 탓으로 돌립니다. 다른 사람들은 영적인 영역과, 우리의 싸움은 영적 권세들과의 싸움이라고 우리에게 말씀하고 있는 성경적 사실을 무시합니다. 성공적인 영적 싸움의 핵심은 성경적 균형을 찾는 것입니다. 예수님은 때때로 사람들로부터 귀신을 쫓아내셨습니다; 다른 때에는 귀신을 언급하지 않으시고 사람들을 치유하셨습니다. 사도 바울은 자신들의 죄에 대해서 스스로 전쟁을 수행하라고 가르치고(로마서 6), 마귀의 간계를 능히 대적하라고 우리에게 경고합니다(에베소서 6:10-18).

에베소서 6:10-12는 “끝으로 너희가 주 안에서와 그 힘의 능력으로 강건하여지고 마귀의 간계를 능히 대적하기 위하여 하나님의 전신 갑주를 입으라. 우리의 씨름은 혈과 육을 상대하는 것이 아니요 통치자들과 권세들과 이 어둠의 세상 주관자들과 하늘에 있는 악의 영들을 상대함이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이 글은 몇 가지 중요한 사실들을 가르쳐줍니다: 우리는 주님의 능력으로 강건해질 수 있고, 우리를 보호하는 것은 하나님의 전신 갑주이며, 우리의 씨름은 궁극적으로 세상의 악한 영적인 세력과의 싸움이라는 것입니다.

에베소서 6:13-18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시는 영적 갑옷에 대한 묘사입니다. 우리는 진리의 허리 띠, 의의 호심경, 평안의 복음, 믿음의 방패, 구원의 투구, 성령의 검, 그리고 성령 안에서 기도와 함께 굳건히 서야 합니다. 영적 갑옷의 이러한 부분들은 영적 싸움에 있어 무엇을 상징할까요? 우리는 진실을 알아야 하고, 진실을 믿어야 하며, 진실을 말해야 합니다. 우리는 우리를 위한 그리스도의 희생 때문에 우리가 의롭다고 선언된 사실을 믿어야 합니다. 우리는 우리가 직면하는 저항이 아무리 크더라도 복음을 선포해야 합니다. 우리가 아무리 강하게 공격 당하더라도 하나님의 약속들을 붙들고, 믿음이 흔들리면 안되겠습니다. 우리의 궁극적인 방어는 우리가 구원을 받았다는 확신과 어떤 영적 세력도 그것을 뺏어갈 수 없다는 확신입니다. 우리의 공격적 무기는 우리 자신의 의견들과 감정들이 아닌,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성령의 능력과 뜻에 따라 기도해야 합니다.

예수님께서는 영적인 싸움에서 유혹에 저항하는, 우리의 궁극적인 본보기이십니다. 예수님께서 광야에서 시험 받으실 때 사탄으로부터의 직접적인 공격을 어떻게 처리하셨는지 주시하시기 바랍니다(마태복음 4:1-11). 각 시험은 “기록되었으되”라는 말씀으로 방어되었습니다. 살아계신 하나님의 말씀은 마귀의 유혹에 대한 가장 강력한 무기입니다. “내가 주께 범죄하지 아니하려 하여 주의 말씀을 내 마음에 두었나이다”(시편 119:11).

영적 싸움에 관한 주의의 말씀은 잘 정돈되어 있습니다. 성경 어디에도 귀신들을 쫓아 내라든가 또는 심지어 그것들에게 말을 걸으라고 우리에게 지지되지 않습니다. 예수님의 이름은 귀신들이 우리 앞에서 도망치게 하는 마법의 주문이 아닙니다. 스게와의 일곱 아들들은 사람들이 자신들에게 주어지지 않은 권능을 주제넘게 추정할 때 어떤 일이 발생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한 예입니다(사도행전 19:13-16). 천사장인 미카엘조차 자신의 능력으로 사탄을 책망하지 않고, “주께서 너를 꾸짖으시기를 원하노라”라고 말했습니다(유다서 1:9). 우리가 마귀와 애기를 시작할 때, 우리는 이브가 그랬던 것처럼 미혹의 위험을 무릅쓰게 됩니다(창세기 3:1-7). 우리는 마귀들의 아닌, 하나님께 집중해야 합니다; 우리는 마귀들이 아닌 하나님께 말합니다.

요약하면, 영적 싸움에서 승리하는 열쇠는 무엇일까요? 우리는 우리 자신이 아닌 하나님의 능력에 의존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전신 갑주를 입습니다. 우리는 성서의 권능을 믿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성령의 검입니다. 우리는 하나님께 호소하면서, 인내와 경건함으로 기도합니다. 우리는 굳건히 섭니다(에베소서 6:13-14). 우리는 하나님께 복종합니다; 우리는 만군의 주님께서 우리의 보호자임을 알고, 마귀를 대적합니다(야고보서 4:7). “오직 그만이 나의 반석이시요 나의 구원이시요 나의 요새이시니 내가 크게 흔들리지 아니하리로다”(시편 62:2).


처음으로 돌아가기